□ 수 신 : 민주언론 창달을 위해 애쓰시는 각 언론사 노동·사회담당 기자

□ 담 당 : 민주노총 충남지역본부 (041-549-4081,김진용 미조직비정규부장 010-3407-1761)

보도 요청

일시: 2012년 4월 4일(수)) 11:00

장소: 고용노동부 천안지청

완성차의 부품사 불법적 노사관계 지배개입 분쇄를 위한

원하청공동투쟁단 출범 기자회견

2011년 5월18일 유성기업 회사측의 위법적인 작장폐쇄 직후 완성차인 현대자동차의 부품사 지배개입의 실태가 곳곳에서 폭로되기 시작했다.

현대자동차의 부품사 노사관계 지배개입으로 인하여 일방적인 원청사의 납품단가 후려치기로 그 피해와 고통은 고스란히 하청사 노동자들이 받고 있는 것이 지금의 현실이다.

“정부의 자본가 편들기” 방침으로 인하여 원만한 노사관계는 더욱더 사태를 악화 시키는 계기가 되고 있으며 이로 인한 고통 또한 고스란히 노동자들에게 전가 시키고 있는 것 또한 정부의 방침인가?

지난 유성기업 사태 직후 발견된 노조파업 파괴 문건 또한 완성차가 부품사의 노사관계를 지배개입

하고 있다는 증거 일 것이다.

이에 원하청공동투쟁단(공투단)은 충남에서부터 완성차의 횡포를 막고 노동자의 권리를 찾아 올수 있는 투쟁을 만들것이며 공동 대응해 나아갈 것이다.

각 언론사 노동 사회를 담당하시는 기자분들께서는 많은 취재요청을 부탁드립니다.

2012. 4. 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 검찰의 유성기업 사업주에 대한 엄정하고 신속한 수사를 촉구한다. file 충남본부 2013.02.16 1789
22 유성기업 사업주 처벌 촉구 민주노총 충남본부장 단식 농성 돌입 기자회견 충남본부 2013.03.03 1805
21 유성기업 사업주 구속 촉구 충남 시민사회단체 공동행동 기자회견 file 충남본부 2013.04.08 1805
20 4월 25일 천안역, 산재사망노동자 추모문화제 열려... file 충남본부 2013.04.24 1833
19 CJ 대한통운 택배기사 파업 충남으로 확산 file 충남본부 2013.05.08 1795
18 5.13 현대제철 산재사고 관련 기자회견문 file 충남본부 2013.05.13 1926
17 5.28 현대제철 중대재해 방치 직무유기 고용노동부 고발 기자회견 file 충남본부 2013.05.28 1943
16 보도자료-6.26 최저임금 집회 및 공동행동.hwp file 충남본부 2013.06.25 1726
15 현대차 아산공장 사내하청지회 고 박정식 동지의 죽음은 현대자본에 의한 살인이다. file 충남본부 2013.07.15 1993
14 [보도자료] 9.5 현차아산사내하청지회 박정식열사 전국노동자장 진행 file 충남본부 2013.09.04 1959
13 [긴급논평] 비통한 심정으로 현대제철 사망사건을 규탄한다. file 충남본부 2013.12.02 1991
12 철도민영화 중단! 대화촉구! 새누리당은 응답하라! file 충남본부 2013.12.17 1748
11 [보도자료] 철도노조 탄압 중단 및 성실교섭 촉구 기자회견 file 충남본부 2014.01.21 1653
10 [보도자료] 2.25 충남국민파업대회 보도요청서 file 충남본부 2014.02.24 1647
9 2015년 최저임금투쟁선포 기자회견 보도요청서 file 충남본부 2014.05.19 1485
8 5.27 악의적인 유성기업 조합원 탄압! 아산경찰서 규탄기자회견 보도자료 file 충남본부 2014.05.26 1578
7 [보도자료] 아산경찰서는 금속노조 유성지회 탄압을 중단하고 연행자들을 즉각 석방하라 충남본부 2014.06.17 1287
6 [보도자료]충남지역 최저임금투쟁계획 file 충남본부 2014.06.18 1552
5 [보도자료] 군산교도소의 반인권적, 차별적 처우 규탄한다. file 충남본부 2014.07.08 1916
4 [보도자료] 새정치민주연합 세월호 특별법 합의 파기 촉구 기자회견 file 충남본부 2014.08.11 1750